방탄소년단 진, 전역 다음날 아미 만난다…1000명과 허그회

  • 즐겨찾기 추가
  • 2024.07.18(목) 17:45
연예
방탄소년단 진, 전역 다음날 아미 만난다…1000명과 허그회
  • 입력 : 2024. 06.02(일) 16:23
글로벌 슈퍼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김석진)이 전역 다음날 바로 팬덤 아미(ARMY)를 직접 만난다.
2일 소속사 빅히트 뮤직에 따르면, 진은 오는 13일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2024 방탄소년단 페스타(FESTA)’ 오프라인 행사에서 팬 이벤트로 아미와 재회한다.
해당 팬 이벤트는 ‘진’s 그리팅스(Greetings’)’(1부), ‘2024년 6월 13일의 석진, 날씨 맑음’(2부)으로 구성된다.
1부는 1000명을 대상으로 한 허그회가 진행된다. 2부에서는 아미가 보고 싶어 한 진의 다양한 모습을 만날 수 있는 코너들이 준비된다.
또한 현장에 오지 못하는 팬들을 위해 2부 ‘2024년 6월 13일의 석진, 날씨 맑음’에 한해 방탄소년단 팬클럽 멤버십 가입자를 대상으로 위버스(weverse) 라이브 스트리밍이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아미와 가까운 거리에서 뜻깊은 시간을 보내고 싶다는 진의 제안으로 마련됐다. 방탄소년단 맏형인 진은 오는 12일 멤버들 중 가장 먼저 전역한다.
진은 작년 ‘2023 페스타’ 당시 위버스를 통해 “내년에는 여러분들을 찾아 뵙도록 하겠다”고 약속했었다. 또한 하반기 첫 솔로 앨범을 낼 예정인 그는 이번 활동으로 활동 재개 신호탄을 쏘아올린다. 동시에 내년 하반기에 예정된 방탄소년단 완전체의 새로운 챕터에 대한 기대감을 심어준다.
‘페스타’는 방탄소년단이 매년 데뷔일(6월13일)을 기념해 팬들과 함께 즐기는 축제다.
진이 올해 축제의 대미를 장식한다.
진의 팬 이벤트 외에도 같은 날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까지 서울종합운동장 내 풋살장 및 체육공원 일대에서 ‘2024 페스타’ 그라운드 행사가 진행된다. 그라운드 행사장에는 현장을 방문한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업사이클링 파츠 만들기, 방탄소년단의 노래 가사를 랜덤으로 뽑는 ‘뽑아라 방탄’, 소규모 포토존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이 배치된다.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칼럼
Travel